본문 바로가기
뉴스,지식창고/뉴스,이슈

2011년 휴일 116일 4년만에 최다. 설날연휴 5일, 추석연휴 4일

by 범피디 BumPD 2010. 12. 3.
반응형


2011년 휴일이 설날연휴 5일, 추석연휴 4일을 포함 116일로 2007년 이후 4년 만에 가장 많다.

2011년 휴일은 주5일제 근무를 기준으로 116일로, 올해의 112일보다 나흘 더 쉴 수 있다.
2008년과 2009년은
각각 115일, 110일 이었다.

토,일요일과 이어져 있는 일명 '샌드위치 연휴'는
현충일(6월6일)과 광복절(8월15일), 개천절(10월3일) 모두 월요일로

주5일 근무를 하는 직장인은 두 달에 한 번씩 사흘 연휴를 즐길 수 있다.

또한 삼일절(3월1일), 석가탄신일(5월10일)은 화요일, 어린이날(5월5일)은 목요일이라
징검다리 연휴가 된다.


명절도 올해와는 달리 설날 연휴(2월2~4일)는 수~금요일로 일요일까지 닷새 동안의 넉넉한 휴일이
이어지고
추석 연휴(9월11~13일)는 일~화요일로 나흘을 쉴 수 있다.

내년 달력에서 토, 일요일과 겹치는 법정 공휴일은 성탄절(12월25일)과 추석 연휴 첫날,
신정(1월1일) 등 3일밖에 없고,
반면 올해는 설날 연휴 이틀과 현충일, 광복절, 개천절,
성탄절 등 모두 6일이 토, 일요일이었다.


네이버달력 2011년 휴일.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