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지식창고/뉴스,이슈

코로나19로 쌓인 스트레스, 산림교육센터에서 풀어요!

by 범피디 BumPD 2021. 5. 11.

산림청, 전국 21곳 산림교육센터서 숲교육 프로그램운영

산림청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국민이 안심하고 숲에서 다양한 체험활동 등을 통해 마음껏 놀고 배우며, 치유할 수 있도록 다양한 숲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7일 밝혔다.

현재 전국 21곳에서 산림교육센터가 운영 중이며 유아·청소년·취약계층·성인 등을 대상으로 숲과 자연물을 활용한 다양하고 차별화된 숲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산림교육센터에서 유아를 대상으로 진행하는 ‘와~숲 유아체험’ 모습.(사진=산림청)

산림교육센터는 대상별 체계적인 숲교육 제공으로 국민의 창의성과 정서를 함양하고 산림에 대한 가치관 향상을 위해 강의실, 숲교육장, 도서실 등의 기본시설을 갖추고 전문 인력을 배치한 산림교육시설이다.

아울러 산림청은 이들 교육센터에 대해 사회적거리두기 단계별 방역실태 등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사항을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산림교육센터는 감염병 예방을 위해 소규모 가족 단위 또는 모바일 동영상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체험을 원하는 국민은 각 센터에 프로그램 일정 등을 문의하면 된다. 산림교육센터 현황은 산림청 누리집(www.fores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현주 산림청 산림교육치유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일상 스트레스에서 벗어나 안전한 산림교육센터의 프로그램 체험으로 면역력도 올리고 건강한 숲에서 책도 읽어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문의: 산림청 산림교육치유과 042-481-8869

[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www.korea.kr)

728x90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