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만성질환4

[건강정보]‘침묵의 장기’라 불리는 간…만성 간질환 예방법 ‘침묵의 장기’라 불리는 간. 웬만큼 탈이 나고, 심지어 암이 생겨도 특별한 낌새나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만성 간 질환은 간암의 고위험군이며, 이상 증세가 나타났다면 이미 심각하거나 늦었을 수 있습니다. 심지어 간 수치가 정상이거나 비활동성 판정을 받았다 하더라도, 언제든지 바이러스가 다시 활동하여 간 질환이 악화될 수 있고, ‘침묵의 암살자’ 간암이 덮쳐올 수 있습니다.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는 만성질환들에 대해 소개해드립니다! 만성질환은 꾸준한 관리가 필요한 질환인데요. 만성질환에 대한 지나친 걱정은 불필요하겠지만, 경각심이 부족한 것은 더 큰 위험입니다. 오늘 마지막으로 소개해 드릴 만성질환은 만성 간 질환입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2019년에 만성 간 질환으로 병원.. 2020. 11. 4.
[건강정보]이유 없이 피곤하고 몸이 붓는다면? 신부전증이란 신장이 제 기능을 하지 못해, 다양한 전신적인 문제를 발생시키는 상태를 말합니다. 신장은 다양한 원인에 의해 기능이 감소할 수 있는데요. 정상 기능의 35~50%까지 감소하더라도 별다른 증상을 나타내진 않지만, 노폐물 배설과 전해질 농도 조절이라는 가장 기본적인 기능조차 제대로 하지 못하게 된다면 신부전 상태에 이르게 됩니다.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는 만성질환들에 대해 소개해드립니다. 만성질환은 꾸준한 관리가 필요한 질환인데요. 만성질환 환자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진료비의 증가 추세는 더 심합니다. 오늘 다섯 번째로 소개드릴 만성질환은 만성 신부전증입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만성 신부전증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는 2015년 17만 576명에서 매년 약 10%씩 증가해 2019.. 2020. 10. 30.
다양한 질환의 위험인자 ‘비만’의 관리방법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 만성질환의 지름길, 비만 ▶ https://m.blog.naver.com/ok_hira/221872746727 만성질환의 지름길, 비만 비만은 다양한 얼굴을 가지고 있습니다. 개인의 질병인 한편 사회적 이슈이기도 하며, 여러 산업과도 연결... blog.naver.com 2020. 4. 2.
만성질환은 지속적 증가 건강에 대한 관심은 높아졌지만~ 서울시민 62.1%가 건강검진 받아 지난 2008년~2009년 2년 동안 서울시민의 62.1%가 건강검진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2001년 45.4%보다 16.7%나 증가한 수치로, 소득 수준에 상관없이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 같은 결과는 서울시가 맞춤형 보건의료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4년마다 실시하고 있는 ‘2010 서울시민보건지표조사’ 결과에서 확인됐다. 지표조사는 2009년 12월부터 2010년 2월까지 60일간 서울시내 1만 5,000가구(15세 이상, 44,794명)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주요 조사 내용은 ▴고혈압, 당뇨, 심뇌혈관 등 주요 만성질환의 이환실태와 ▴흡연, 음주, 비만, 우울증 등 시민 건강의식행태 ▴활동제한정도와 원.. 2010. 12. 23.